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우수한 치어리더
 
하지원 치어리더
운동가는 김보라
 
남민정 치어리더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여기 한국 맞나’…대리모 돈주고 자식 셋이나 얻은 父
 글쓴이 : [ONE] No.1
조회 : 120   추천 : 1   비추천 : 0  
출생 미신고 아동 전수 조사 과정에서 생사가 불분명한 아동의 생모가 자신은 대리모일 뿐이라고 주장했던 ‘평택 대리모 사건’과 관련해 임신과 출산을 의뢰한 친부가 총 3명의 아기를 각기 다른 대리모들을 통해 얻은 것으로 드러났다.

경기남부경찰청 여성청소년과는 아동복지법 위반(아동매매) 혐의로 30대 대리모 A씨, 50대 여성 B씨 등 브로커 2명, 의뢰인인 60대 친부 C씨 등 총 4명을 형사 입건했다고 6일 밝혔다.

A씨는 2015년 인터넷을 통해 만난 B씨와 출산비·병원비·생활비 등 명목으로 4900만원을 받는 대가로 대리모를 하기로 공모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이듬해인 2016년 10월 29일 지방의 한 병원에서 C씨의 정자로 임신한 남자 아기를 출산한 뒤 C씨 측에 아기를 건네준 것으로 조사됐다.


이 사건은 ‘수원 냉장고 영아시신’ 사건을 계기로 2015~2022년 출산 기록은 있지만 출생 신고는 되지 않은 ‘출생 미신고 아동’에 대한 보건복지부의 전수 조사가 시작되면서 수면 위로 떠올랐다. 평택시는 지난 7월 “(복지부로부터 통보받은 사례 중) 출생 미신고 아동의 생사가 불분명한 사건이 있다”고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경찰은 즉시 생모인 A씨를 형사 입건해 조사했고, A씨는 “포털사이트의 난임 카페에서 B씨를 알게 돼 의뢰인 C씨의 정자를 받고 대리모를 하기로 했다”며 “돈을 받고 임신 및 출산 후 아동을 C씨 측에 건넸는데, 아이의 소재는 알지 못한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 포렌식을 통해 브로커 B씨의 소재를 파악하고 범행 일체를 자백받았다. 금융거래 내역 분석을 통해 상호 간에 오간 금전 규모도 확인했다. 그리고 마침내 지난 9월 친부 C씨를 찾아내 현장 조사를 벌였다.

대리모 A씨가 낳은 뒤 C씨 측에 보낸 아동은 출생 신고가 정상적으로 이뤄졌으며, C씨의 아들로 가족 등록이 돼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C씨가 이 아동을 포함해 총 3명의 아동을 같은 방식으로 낳도록 한 뒤 건네받아 키우고 있었다고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C씨는 B씨를 통해 2명, 또 다른 브로커를 통해 1명의 아기를 각각 대리모를 통해 출산해 양육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 3명의 아동은 다행히 C씨 슬하에서 건강하게 잘 자라고 있다.

C씨는 출생증명서 없이도 출생 신고를 할 수 있는 ‘인우보증제’를 이용해 3명의 아동을 친자로 등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우보증제는 병원 밖 출산으로 인해 출생증명서가 없는 경우, 출산을 증명해 줄 수 있는 사람 2명을 증인으로 세우는 제도로 2016년 말 폐지됐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들에 대해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적용하려 했으나 공소시효가 지나 아동매매 혐의를 적용했다”며 “이번 수사에서 추가로 확인된 대리모 출산 아동 2명은 이미 다른 경찰서 2곳에서 각각 수사 중인 사건으로 밝혀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예상 외로 대리모 사건이 횡행하고 있는 현실을 수사 과정에서 마주하게 돼 많이 놀랐다”며 “피의자들의 여죄 등 후속 수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http://n.news.naver.com/article/005/0001657478?sid=102
‘여기 한국 맞나’…대리모 돈주고 자식 셋이나 얻은 父


추천 : 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공지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4) 플투 11-18 235805 3 0
53528 클린스만, 재택근무한 이유..."LA에서 평양으로 가는 비행기가 … ManchesterCity 02-22 2 0 0
53527 잊혀질 권리까지 박탈당했다는 손흥민 [色안기부鬼] 02-22 6 0 0
53526 오펜하이머 수상 무대에 난입한 유튜버 北斗七星 02-22 14 0 0
53525 사과문 올린 이강인 北斗七星 02-22 10 1 0
53524 전현무 "손절 리스트 작성하고 번호 바꿔…인맥 청소" ManchesterCity 02-22 26 1 0
53523 피프티피프티 그알 근황 폭군쇼군 02-22 30 1 0
53522 바이든 날리면 보도 과징금 부과 SUPERMAGAZINE 02-22 11 1 0
53521 패션계를 강타한 두 개의 트렌드 北斗七星 02-22 37 1 0
53520 같은 빌런, 다른 평가…송하윤, 보아의 연기 선생님이 되어줘 [T… ONEPIECE 02-22 28 1 0
53519 의사 증원 관련 허위사실 바로잡기 폭군쇼군 02-22 38 1 0
53518 한국 사이비 해외 진출 北斗七星 02-22 35 1 0
53517 명품백 논란에 대한 일침 ONEPIECE 02-22 32 1 0
53516 블랙핑크 제니 이어 리사도 배우 데뷔 [色안기부鬼] 02-22 33 1 0
53515 조조가 황제에게 제일 먼저 바친 것 ONEPIECE 02-22 89 1 0
53514 패션계를 강타한 두 개의 트렌드 ㅗㅜㅑ 용감한형제 02-22 65 1 0
53513 원래 있는 단어의 세계 Oneeyedjack 02-22 23 1 0
53512 NCT 드림, 3월 25일 컴백 확정 ONEPIECE 02-22 8 1 0
53511 '내남결' 배우 박민영, 가족회사 사내이사로 재직중 ManchesterCity 02-22 31 1 0
53510 원래 있는 단어를 써라!! ManchesterCity 02-22 31 1 0
53509 영화라는 매체가 생명력이 길 것 같지 않아 [色안기부鬼] 02-22 43 1 0
53508 ‘고딩엄빠’ 오늘(21일) 시즌 통합 100회 특집, 미성년 성폭행 … SUPERMAGAZINE 02-22 32 1 0
53507 임창정 연기학원', 광고 출연료·퇴직금 '먹튀' … [ONE] No.1 02-22 47 1 0
53506 중국서 온 폭죽 먼지 北斗七星 02-22 36 1 0
53505 유럽은 가고 싶은데 영어공부는 싫어 ManchesterCity 02-22 53 1 0
53504 "협회가 인정했으니 협회에 물어봐달라" 김진수, 대표팀 불화설… 용감한형제 02-22 41 1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