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모델 이보라 미시
 
여자농구 닥터 이
이다혜 치어리 출
 
파란수영복 안지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우크라, 자포리자 원전 포격으로 또 화재…공격 주체 두고 주장 엇갈려(종합)
 글쓴이 : 용감한형제
조회 : 33   추천 : 0   비추천 : 0  

http://n.news.naver.com/mnews/article/421/0006262555?sid=104



(서울=뉴스1) 김예슬 기자 = 러시아가 점령한 우크라이나 자포리자 지역의 원자력 발전소에서 포격으로 화재가 발생하는 위험한 상황이 다시 한번 발생했다. 다만 공격 주체에 대해선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는 상황이다.


5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자포리자주(州) 에네르호다르 행정부는 텔레그램을 통해 "우크라이나군의 공격으로 원전 부지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며 "원자로의 안전한 작동에 필요한 전력이 차단됐다"고 밝혔다.




이어 "포격으로 750kW 개방형 개폐 장치에 전기를 공급하는 2개의 전력선이 끊어졌다"고 덧붙였다.


러시아 국방부는 성명을 통해 "우크라이나 무장부대가 자포리자 원전과 에네르호다르시(市)에 세 차례 포격을 가했다"며 "핵테러를 자행하는 젤렌스키 정부의 범죄행위를 규탄한다"고 강조했다.


반면 우크라이나는 러시아군의 포격으로 화재가 발생했다는 입장이다. 우크라이나 국영 원전회사 에네르고아톰은 "러시아가 발전소를 폭격했지만, 원전은 여전히 가동 중이며 방사능도 검출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도 이날 비디오 연설을 통해 "오늘 점유자들(러시아군)은 유럽 전역에 극도로 위험한 상황을 만들었다"며 "자포리자 원전을 두 번 공격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부지에 대한 폭격은 뻔뻔한 범죄이자 테러행위"라며 "러시아는 원전에 위협을 가하는 행위에 대해 책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자포리자 원전은 원자로 6기를 보유해 단일 시설로는 유럽 최대 규모로, 지난 3월 러시아군에게 탈취당했다. 당시 이곳을 점령하는 과정에서 단지 내 포격으로 화재가 발생해 1986년 체르노빌 원전 폭발 사고와 같은 참사가 재연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기도 했다.


이후 러시아군은 우크라이나군의 공격을 방어한다는 명목으로 이 지역에 미사일 방어 시스템을 구축했고, 사실상 러시아군의 군사 기지로 이용되고 있다.


특히 러시아군이 방사능 유출 우려 때문에 우크라이나군이 원전 주변 시설을 공격하지 못한다는 점을 이용해 '방패막이'로 활용하고 있다는 지적도 나왔다.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은 "러시아는 이제 자포리자 원전을 군사기지로 활용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한편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자포리자 원전이 '완전히 통제 불능(out of control)' 상태에 놓였다고 경고했다.


우크라, 자포리자 원전 포격으로 또 화재…공격 주체 두고 주장 엇갈려(종합)


추천 : 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7745 이 비주얼이 노성형 ㄷㄷ Oneeyedjack 08-11 951 0 0
7744 늦은 밤 살려달라는 배달 콜 용감한형제 08-11 530 0 0
7743 삼성 한가운데에서 폭탄 터트리는 잇섭.GOS [色안기부鬼] 08-11 326 0 0
7742 산짐승을 치었다던 사고 운전자 北斗七星 08-11 279 0 0
7741 제한수위 육박 소양강댐 2년 만에 수문 개방…초당 600t 방류 HUGOBOSS 08-11 133 0 0
7740 핫팬츠 착용한 미연 몸매 ManchesterCity 08-11 494 0 0
7739 2022 대한민국 천하제일 횡령대회 北斗七星 08-11 461 0 0
7738 기후위기 외친 팝스타의 이면 SUPERMAGAZINE 08-11 111 0 0
7737 스스로 4차원이라는 부류 北斗七星 08-11 81 0 0
7736 강남 신축 아파트 대리석 붕괴 HUGOBOSS 08-11 115 0 0
7735 밤중에 번개가 치자 대낮 ONEPIECE 08-11 121 0 0
7734 정치성향 때문에 70대 어머니 폭행한 40대 [ONE] No.1 08-11 37 0 0
7733 인형뽑기방에 대변 본 여성 北斗七星 08-11 106 0 0
7732 사람이 죽기 전 나타나는 3가지 증상 [色안기부鬼] 08-11 110 0 0
7731 이재민 만난 시장 HUGOBOSS 08-11 93 0 0
7730 엄마와의 마지막 하루 용감한형제 08-11 116 0 0
7729 방송사 자막 주작 레전드 HUGOBOSS 08-11 192 0 0
7728 요즘 남자 라이프 SUPERMAGAZINE 08-11 205 0 0
7727 캠핑카 알박기 근황 北斗七星 08-11 209 0 0
7726 빠꾸없는 미국식 농담 용감한형제 08-11 194 0 0
7725 이번엔 국민연금이다 SUPERMAGAZINE 08-11 189 0 0
7724 이탈리아 CEO의 생각 HUGOBOSS 08-11 114 0 0
7723 시대를 앞서간 선배 [色안기부鬼] 08-11 168 0 0
7722 저승사자를 봤다는 오정세의 아내 용감한형제 08-11 176 0 0
7721 비혼식 할테니 축의금 달라는 친구 용감한형제 08-11 114 0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