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목나경 치어리더
 
필라테스 강사 강
운동하는 솜생님
 
피팅모델 윤애지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후임병 구타하다 역공에 다리 골절…법원 “국가배상 책임없다”
 글쓴이 : 北斗七星
조회 : 1,343   추천 : 1   비추천 : 0  

 

법원 “위법한 폭행에 의한 우발적 싸움”



군대에서 선임병이 후임병을 구타하다가 반발한 후임병에게 되레 얻어맞아 다쳤다면 이에 대해 국가가 지휘감독 책임을 물어 배상할 필요가 없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항소4부(이종광 부장판사)는 후임병을 구타하다 역공으로 다친 A씨가 국가와 후임병 B씨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 항소심에서 원고 승소 판결한 1심을 깨고 국가에는 배상 책임이 없다는 취지로 판결했다.

A씨는 육군 일병으로 복무하던 2017년 1월 같은 중대 이병이던 B씨의 태도가 불량하다는 이유로 구타했다.

구타를 당한 데 화가 난 B씨가 A씨를 때렸고, 이로 인해 A씨는 다리가 골절되는 등의 부상을 입었다.

이에 A씨는 자신을 다치게 한 B씨와 국가의 지휘감독 책임을 물어 소송을 냈다.

1심은 B씨와 국가에 70%의 책임이 있다고 보고 연대해 800여만원을 배상하라고 판결했다.

그러나 항소심 재판부의 판단은 달랐다.



재판부는 “군인의 지위 및 복무에 관한 기본법에 따르면 A씨가 선임병이라 해도 후임병의 태도가 잘못됐다고 폭행하거나 권한 없이 명령·지시를 해서는 안 된다”면서 “그럼에도 위법하게 B씨를 폭행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위법한 폭행에 순간적으로 흥분한 B씨가 A씨를 폭행해 상해를 입힌 것으로, 이는 우발적인 싸움에 의한 것”이라고 규정했다.

재판부는 “지휘관들이 전혀 예견할 수 없던 상황에서 발생한 우발적인 싸움에서 생긴 A씨의 상해에 대해, 가해자인 B씨에게는 손해배상 책임을 물을 수 있더라도 그 관리·감독자인 국가에게까지 책임을 물을 수는 없다”고 말했다.

A씨는 B씨가 이른바 ‘관심병사’로서 집중적 관리·감독이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주장도 했지만, 재판부는 B씨가 관심병사라 볼 증거가 부족하다고 판단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81&aid=0003000830


와 ,, 대단하네요 저런걸 소송을 ㅋ


후임병 구타하다 역공에 다리 골절…법원 “국가배상 책임없다”


추천 : 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54642 현재 블리자드 상태가 안 좋은 이유 北斗七星 06-17 34 0 0
54641 급 미투운동 시전하는 방탄 빠순이들 근황ㅋㅋ.jpg 北斗七星 06-17 97 0 0
54640 졸라 적절한 비유. (1) [ONE] No.1 06-17 172 0 0
54639 절대 물리면 안되는 진드기 ONEPIECE 06-17 159 0 0
54638 경기 파주 말라리아 환자 전국 최다 北斗七星 06-17 99 0 0
54637 MCU 타노스 대사 모음 용감한형제 06-17 202 0 0
54636 국방부 양심적 병역 거부 용어 사용하지 않겠다 SUPERMAGAZINE 06-17 168 0 0
54635 바른미래 "대통령 불통 계속, 기승전 '윤석열" 용감한형제 06-17 139 0 0
54634 팬싸인회 다녀와서 탈덕한 팬 ONEPIECE 06-17 441 1 0
54633 이승우 과거 거침없던 시절에 대한 본인 생각 Oneeyedjack 06-17 351 0 0
54632 또 한번 국방부 새끼들이 해냈다!! 北斗七星 06-17 553 0 0
54631 주지스님 몰래 덕질하는 스님 [色안기부鬼] 06-17 463 0 0
54630 아스달 보고 빡친 기자 ManchesterCity 06-17 514 0 0
54629 홍콩 시위 여자들 근황 NIGHT 06-17 629 0 0
54628 (스포)캡틴아메리카가 ㄹㅇ 개ㅅㄲ 그 자체지!!!! (펌) ManchesterCity 06-17 521 0 0
54627 프랑스 리얼 좟문가 NIGHT 06-17 465 0 0
54626 메갈리아를 탄압하는 페이스북에 항의방문한 여성 (1) NIGHT 06-17 319 0 0
54625 부부싸움의 무서움 NIGHT 06-17 455 0 0
54624 여친이 제 자취방 청소해주고 갔는데.jpg NIGHT 06-17 534 0 0
54623 올드카 덕후 할아버지 [色안기부鬼] 06-17 411 0 0
54622 경기 파주 말라리아 환자 전국 최다 용감한형제 06-17 297 0 0
54621 미국이 중국에게 보내준 깜짝 선물 SUPERMAGAZINE 06-17 716 0 0
54620 고유정 현남편 “아들 CPR 흔적 없다는 짭새 발표 거짓” SUPERMAGAZINE 06-17 458 0 0
54619 백종원 유튜브 상태 [色안기부鬼] 06-17 656 0 0
54618 요즘 남자 고등학생들 교육 수준 [色안기부鬼] 06-17 1380 0 0
 1  2  3  4  5  6  7  8  9  10